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상민 의원, 문희상 국회의장상인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수상

기사승인 2018.11.09  15:23:21

공유
default_news_ad1

- “장애인이 자립과 복지증진, 그리고 차별받지 않는 사회적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국회의원(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대전 유성을)은 9일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18회 전국지체장애인대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상인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했습니다. 

이상민 의원은 장애인 당사자로써 중앙 장애인단체 그리고 지역 장애인 단체들과 긴밀한 관계 정립하며 장애인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없애고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습니다.

이날 행사는 사단법인 한국지체장애인협회가 주최하는 행사로, 올해로 18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지체장애인의 복지향상을 위해 헌신한 장애인지도자와 역경을 이겨내고 자립을 실천하는 지체장애인들을 위로 격려함으로써 사회 일반에 대한 장애인의 인식 개선은 물론, 당사자들의 적극적인 사회참여 의지를 북돋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서 마련되었습니다.
 
이상민 의원은 “저보다 훨씬 어려운 환경에서 역경을 이겨내고 삶의 모범이 되는 많은 분들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서 송구하면서도 무척 영광스럽다”면서 “4선 국회의원에 당선되기까지 장애 때문에 많은 어려움과 역경이 있었지만, 포기하기 보다는 정상인보다 더 노력함으로써 당당하게 모든 어려움과 역경을 이겨내고 왔다. 오늘의 수상은 그런 노력에 조금이나마 보상을 받는 느낌이어서 무엇보다 감격스럽고, 장애를 가진 모든 분들 그리고 그 가족들과 함께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면서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상민 의원은 “장애인들이 세대간, 지역간, 계층간 등 생활함에 있어 차별받지 않고,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다함께 어우려져 생활할 수 있는 사회적 환경 조성에 기여하도록 의정활동에 중점을 두고 활동하겠다”고 의지를 밝혔고, “무엇보다 환경의 어려움과 신체의 장애는 마음으로 극복할 수 있다. 항상 긍정적이면서 창조적 마음으로 희망과 용기를 가지고 과감히 도전하면 시련은 있어도 궁긍적으로 성공으로 이어질 수 있으니 저와 같이 장애를 가진 모든 분들은 꿈과 희망을 가지길 바란다”며 장애인들을 격려했습니다. 

김봉철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