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용기 의원, “4.19(금)부터 수신자(기업) 요금 부담 서비스 실시"

기사승인 2019.04.12  12:33:15

공유
default_news_ad1

- “저소득층 등 가계통신비 부담 경감 기대”

자유한국당 정책위의장이자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정용기 국회의원(대전 대덕구)은 12일 수신자 요금부담 전용 대표번호 서비스가 19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습니다.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작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정감사에서 "기존 15, 16, 18로 시작되는 대표번호는 발신자(고객) 부담으로 이용자들에게 부과되었던 비용이 연간 5,000억 원을 초과했다"면서 "관련 규정 개정 및 기업자 부담 전용 회선으로의 전환 등 이용자의 부담을 경감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할 것"을 과기정통부에 주문한 바 있습니다.

정용기 의장의 제안에 따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전기통신번호관리세칙(과기정통부 고시)」을 개정하여, 기업이 원하는 경우 수신자가 요금을 부담하도록 하는 새로운 수신자(기업) 요금부담 대표번호로 14OOOO를 만들었고, 3개월의 준비기간을 거쳐 오는 19일부터 서비스를 개시하게 되었습니다.

정용기 의장은 “수신자 요금부담 전화서비스 개시로 해당 번호로 통화연결 시 고객들은 더 이상 통화료를 부담하지 않아도 된다”며“과기정통부는 고객 무료 대표번호 이용이 확대될 수 있도록 정책시행에 만전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또한 정용기 의장은 “콜센터를 운영 중인 많은 기업들도 적극 동참하여 국민들의 부담을 덜어주어야 한다”며 “국회 과방위 차원에서도 고객 무료 대표번호 서비스의 원활한 시행을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snstv장덕수 기자 snstv2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