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지원 의원, “제1회 섬의 날 행사 전남 개최 확정, 기념식 목포 유치 최선”

기사승인 2019.01.11  16:35:54

공유
default_news_ad1

- ‘섬의 날’8월 8일 국가기념일 지정...2월 25일 국립섬발전연구진흥원 건립 국회 토론회 개최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전남 목포시)는 11일 “행정안전부가 제1회 섬의 날 행사 개최지를 전남으로 결정한 사실을 확인했다”면서 “기념식이 목포에서 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행정안전부는 11일 전남도에 보낸 공문에서 “섬의 날 제정 기여도, 지역적 상징성, 관련행사 개최 경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제1회 섬의 날 행사 개최장소를 전라남도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세계 최초로 ‘섬의 날’(8월 8일)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하는 도서개발촉진법 개정안을 대표발의 해서 작년 2월 통과시킨데 이어, 연말 국회에서 관련예산으로 국비 7억원을 확보(정부안보다 4억원 증액)한 바 있습니다.

국회의원 연구모임인 도서발전연구회의 대표로서 섬 발전과 섬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개발과 입법 활동에도 적극 앞장서 온 박 의원는 “섬의 날 행사는 섬이 가지고 있는 생태문화역사 자원을 널리 알려 섬 관광 및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기념식과 전시회, 학술행사 등을 다양하게 진행할 예정”이라면서 “전남도와 협의해서 제1회 섬의 날 기념식의 목포 개최를 조속히 확정하고 국립섬발전연구진흥원 유치에도 최선을 다함으로써 목포가 ‘섬 관광 및 연구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국회 도서발전연구회와 전라남도가 공동주최하는 ‘국립섬발전연구진흥원 설립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2월 25일 오후 2시 국회에서 열릴 예정이며, 이 자리에는 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 등 정부 관계자들과 섬 관련단체 및 학계 전문가들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김봉철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