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악 페스티벌 '온고지신' 7월부터 열린다

기사승인 2018.06.12  11:16:48

공유
default_news_ad1

마포문화재단은 오는 7월 10일부터 8월 2일까지 마포아프센터 아트홀맥과 플레이맥에서 국악 페스티벌 '온고지신'을 개최합니다.

-. 명창 안숙선부터 신예 국악 밴드까지 다양한 세대의 국악인 141명이 참여한다고요?

=. 국악계 대가들이 출연하는 초청작 4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작품 5개 등 총 9개의 공연으로 구성됩니다.

-. 개막 공연에는 서울시국악관현악단과 소리꾼 전태원, 가야금 연주자 이슬기 등이 출연하고 국악평론가 윤중강이 진행을 맡는다죠?

=. 이 밖에 해금연주자 강은일과 철현금연주자 유경화의 '친우동행', 코믹 버라이어티 판소리 '바투:투맨쇼', 몽골 음악과 국악의 접목을 시도한 한음 윈드의 '국악 실크로드', 안숙선&국악실내악단 다스름의 '아름다운 조우', 소리꾼 전병훈과 창작국악그룹 동화의 '소리유람' 등이 눈길을 끕니다.

아울러 마포문화재단은 "우리나라 국악의 저력과 현주소를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축제가 될 것"이라고 소개했습니다.

 

▲ 가야금

황경숙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