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민주 "국민은 지금 밥값 하는 국회 보고 싶어해"

기사승인 2018.04.14  11:19:1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더불어민주당은 14일 김기식 신임 금융감독원장을 겨냥한 야권의 사퇴 압박을 '정부 흔들기', '흠집 내기'로 규정하면서 "이 사안을 고리로 개헌을 무산시키려는 정치공세를 펴서는 안 된다"고 방어막을 쳤습니다.

-. 백혜련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김 원장의 위법 사항이 있으면 사임토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검찰의 조사가 진행되고 있는 만큼 이제 차분히 결과를 지켜보면 될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면서요?

=. 백 대변인은 특히 "개헌이나 추경 등 현안이 산적한 상황에서 야당이 정치공세로 일관하며 국회를 내팽개쳐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 김현 대변인 역시 서면 브리핑에서 "한국당의 김 원장에 대한 과도한 의혹 제기는 개헌과 추경을 무산시키기 위한 정략에서 출발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며 "이를 통해 지방선거 초반 기선을 잡으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고요?

=. 김 대변인은 "국민은 지금 밥값 하는 국회를 보고 싶어 한다"며 "민생을 외면하는 국회를 원하는 것이 아니다"고 꼬집었습니다.

박환희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