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당, 수원·고양·용인 등 5개 지역 전략공천 결정

기사승인 2018.03.12  17:50:0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자유한국당은 12일 경기도 수원·고양·용인·성남과 경남 창원 등 5개 지역을 6·13 지방선거 중점전략 특별지역으로 선정하고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에서 후보를 결정하기로 했다.

정태옥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당사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 대변인은 "당헌 110조에 따라 인구 100만 내외의 광역에 준하는 지역을 중점 전략 특별지역으로 1차 선정했다"며 "중점 전략 특별지역은 추후 지역 사정에 따라 시·도당과 협의해 추가로 선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중점 전략 특별지역은 한 지역 내에 국회의원이 여러 명이라 시도당에서 후보를 결정하기에는 규모가 크고, 또 당에서 필승이 필요하다고 생각한 지역으로 후보 결정을 중앙당 공관위에서 하겠다는 것"이라며 전략 공천 방침을 강조했다.

이대인 기자 sky13650@nate.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