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의당 "의원단서 도출한 합의 오늘 상무위에 보고"

기사승인 2018.03.12  07:27:38

공유
default_news_ad1

정의당은 11일 긴급 의원총회를 열어 '끝장토론'을 벌인 결과 민주평화당의 제안을 받아들여 공동교섭단체 구성을 추진하기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 정의당 이정미 대표를 비롯해 소속 의원 6명은 이날 오후 6시부터 약 10시까지 4시간동안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마라톤 의총'을 열고 논의한 끝에 이같이 합의했다죠?

=. 정의당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공지문을 통해 "공동교섭단체 구성 관련 의총을 열었으며, 일부 이견이 있었으나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방향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습니다.

정의당은 "의원단에서 도출한 합의 결과를 12일 상무위원회에 보고할 것"이라면서 "당내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결정할 예정으로, 어떤 절차를 거칠지는 상무위에서 판단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정의당은 지방선거를 앞둔 민감한 시기에 당에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옴에 따라 공동교섭단체 구성 논의를 신중하게 진행해 왔다고요?

=. 이날 의총에서는 국회 교섭단체의 일원으로서 여야간 협상이나 각종 상임위원회 참여의 폭을 확대하고, 이를 통해 원내 영향력을 키울 기회라는 점에서 의원들의 의견이 찬성 쪽으로 기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다만 전남 등 일부 지역의 반발이나 민주노총 등 노동계의 반대 기류를 전하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당 디지털소통위원회는 지난 9일부터 인터넷(http://discuss.center:8080/issue/show/224.html)을 통해 평화당과의 공동교섭단체 구성에 대한 당원들의 의견을 묻고 있다죠?

=. 네, 정의당은 의총 결과와 당원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오는 17일 예정된 전국위원회를 통해 당내 논의를 마무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 정의당

박환희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