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남경필, "이번 남북대화는 달라야 한다"

기사승인 2018.02.13  10:09:02

공유
default_news_ad1

남경필 경기지사는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조성된 남북대화에 대해 환영 입장을 밝히면서도 북한의 비핵화가 대화의 최상위 의제가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남 지사는 13일 오전 블로그에 올린 글을 통해 "평화를 위한 남북대화의 길이 열린 것을 환영한다. 남북대화는 그 자체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면서요?

=. 하지만 그는 "남북대화에는 중요한 원칙이 바로 서야 한다"며 "앞서 두 차례의 경험에서 보듯이 남북 정상회담이 '평화'를 여는 만능열쇠는 아니다. 이번 남북대화는 달라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남 지사는 북한의 비핵화 문제가 남북대화의 최상위 의제이자 최종적 목표가 되어야 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해 북한의 비핵화로 가는 과정이어야 하며, 대화 전 국론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고 주장했다죠?

=. 그렇습니다. 그는 또 정부는 이럴 때일수록 우리 군의 기강 확립에 총력을 기울여야 하고, 북한도 대화의 진정성을 의심받지 않으려면 비핵화에 대한 의지와 성의를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남경필 지사

장덕수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