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현대차 '코나' 13일 공개…중장기 전략도 함께 발표

기사승인 2017.06.13  11:34:26

공유
default_news_ad1

현대자동차가 첫 글로벌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코나'(KONA)를 13일 국내외에 공개했습니다.

-. 현대차는 코나를 시작으로 2020년까지 SUV 라인업을 대폭 확대해 글로벌 수요에 적극 대응하겠다는 중장기 전략도 함께 발표했다고요?

=. 현대차는 이날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정의선 부회장, 루크 동거볼케 현대디자인센터장(전무) 등 회사 주요 임직원과 국내외 언론인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나 공개 행사를 열었습니다.

현대차는 코나에 투싼, 싼타페 등 상위 모델과 차별화되는 디자인 개성을 부여하는 데 중점을 뒀습니다. 상징하는 캐스케이딩 그릴과 분리형 컴포지트 램프, 아이스하키 선수의 보호장비를 연상시키는 범퍼 가니쉬 '아머'(Armor) 등 독창적인 디자인 요소를 갖췄습니다. 바디와 색상이 다른 투톤 루프(Two-Tone Roof)도 적용됐습니다.

-. 크기는 전장 4천165㎜, 전폭 1천800㎜, 전고 1천550㎜라죠?

=. 휠베이스는 2천600㎜이며 트렁크 적재공간은 총 360ℓ입니다. 실내 디자인은 운전자가 충분한 시야를 확보하고 편안하게 주행하도록 지상고와 전고가 최적화됐습니다.

넓은 개방감을 주는 수평형 레이아웃이 적용됐으며 플로어 저상화를 통해 경쟁차 이상의 실내 공간을 확보한 것이 특징입니다. 코나는 동급 최고의 파워트레인과 4륜구동 시스템, 멀티링크 서스펜션을 갖춰 최상의 주행성능을 발휘합니다.

-. 국내 모델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27.0kgf·m인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과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30.6kgf·m인 1.6 디젤 엔진이 적용됐다고요?

=. 유럽 모델은 1.0 가솔린 터보 GDi 엔진과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이 우선 적용되고 내년에 1.6 디젤 엔진이 추가될 예정입니다.

북미에서는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과 2.0 가솔린 MPi 엔진이 적용됩니다. 코나는 동급 최고 수준의 고장력강 비율을 갖고 있고, 비틀림 강성도 동급 경쟁차 대비 20% 이상 강화돼 안전성이 향상됐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입니다. 측면 충돌에 대비해 도어 내부에 초고장력강 사이드 임팩트 멤버가 적용됐으며, 충돌 시 승객에 전달되는 충격량을 최소화하는 멀티 로드패스(다중하중경로) 구조로 설계됐습니다. 이밖에 전방충돌방지보조(FCA), 차선유지 보조(LKA) 등 첨단 지능형 안전기술인 '현대 스마트 센스'가 탑재됐습니다.

-. 현대차는 14일부터 국내에서 코나 사전계약을 시작하고 이달 말 판매를 시작한다죠?

=. 일반형 트림의 가격은 ▲ 스마트 1천895만∼1천925만원 ▲ 모던 2천95만∼2천125만원 ▲ 모던 팝, 테크, 아트 2천225만∼2천255만원 ▲ 프리미엄 2천425만∼2천455만원의 범위에서 책정될 예정입니다.

커스터마이징 브랜드 '튜익스'가 적용되는 플럭스(FLUX) 모델은 가솔린 기준 ▲ 플럭스 모던 2천250만∼2천280만원 ▲ 플럭스 프리미엄 2천460만∼2천490만원 ▲ 플럭스 프리미엄 스페셜 2천680만∼2천710만원 수준으로 책정됩니다. 디젤 모델은 195만원이 각각 추가됩니다. 현대차는 올 하반기 유럽과 미국 수출용 모델 양산에 들어갑니다. 이날 행사장에는 마블(MARVEL)과 협업한 '코나 아이언맨 스페셜 에디션' 쇼카가 함께 전시됐습니다.

-. 현대차는 코나를 통해 글로벌 B세그먼트 SUV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요?

=. B세그먼트 SUV 시장은 판매대수가 2010년 48만5천여대에서 2016년 463만7천여대로 6년 만에 무려 10배 가까이 늘어 글로벌 메이커들이 앞다퉈 진출하는 분야입니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현대차는 이 시장에 성급하게 진출하기보다 고객과 시장에 대한 철저한 분석, 최적의 기술, 열정을 담아 코나 만의 가치를 만들어냈다"고 밝혔습니다. 정 부회장은 이어 "스마트한 소비자이자 건전한 도전을 추구하는 고객들을 사로잡기 위해 기존의 소형 SUV에서 공존하기 힘들 것으로 생각했던 가치들을 코나에 담아내고자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 현대차는 코나를 시작으로 모든 세그먼트를 아우르는 다양한 차급의 SUV 모델을 2020년까지 선보일 계획이라죠?

=. 파워트레인도 기존의 디젤과 가솔린 엔진 중심에서 전기차, 수소전기차, 고성능 엔진 등으로 다양화해 글로벌 SUV 시장의 다양한 수요에 적극 대응한다는 목표입니다. 또한 2018년 상반기 중에는 수소전기차 전용 SUV와 코나 전기차 모델을 출시합니다.

최영준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