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임재범 아내, 뮤지컬배우 송남영 씨 암으로 별세

기사승인 2017.06.13  00:20:49

공유
default_news_ad1

가수 임재범의 부인인 뮤지컬 배우 송남영 씨가 암 투병 끝에 향년 45세로 별세했다.

가요계에 따르면 송남영씨는 갑상선암이 간과 위로 전이돼 투병해오다 12일 오후 세상을 떠났다.

송남영씨는 서울예대 연극과 출신으로 뮤지컬 ‘명성황후’, ‘페임’, ‘겨울 나그네’ 등에 출연했다. 가수 임재범과는 뮤지컬 ‘하드록 카페’에서 만나 지난 2001년 결혼했다.

앞서 임재범은 지난 2011년 MBC '일밤-서바이벌 나는 가수다' 출연 당시 팬 카페를 통해 아내의 암 투병 사실을 밝혔다. 그는 “여러분의 기도를 부탁드린다”며 “제 아내 송남영, 저와의 결혼 10주년 기념일을 즈음해 병원서 갑상선 암을 진단받고 갑상선 암 제거를 했고, 간, 위로 전이됐다는 추가 진단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육체의 병보다는 아내가 무척 외롭고 힘들어할 때, 한 여인의 남자로 남편으로 많이 아프고 힘이 든다”며 “많은 기도로 회복의 기적을 아내가 누릴 수 있도록 부탁드린다”며 아내의 회복을 기원했었다.

당시 임재범은 아내의 치료비 마련을 위해 ‘나는 가수다’ 프로그램에 출연했다고 고백해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임재범은 최근 방송활동을 중단하고 고인의 병간호에 힘써온 것으로 전해졌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4일이다.

신철현 기자 tmdbs9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